Pressroom

LG디스플레이, 中國 산업공헌상, 혁신기술상 등 휩쓸어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한상범, 韓相範)가 28일,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중국 디지털TV 연간 포럼’에서 중국 TV 산업 발전을 이끈 공로로 ‘산업공헌상’을 수상했으며, LG디스플레이의 무변경병(無邊硬屏) FPR 3D 패널은 ‘혁신기술상’을 받았다. ‘중국 디지털TV 연간 포럼’은 중국 디스플레이 협회[1]가 주관하고 공업신식산업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28일 오후 베이징 경의호텔에서 200여 명의 정부 관계자 및 전자업계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출시한 ‘무변경병’패널은 TV의 테두리를 혁신적으로 최소화한 보더리스 컨셉의 IPS 제품이다. 차별화된 디자인과 혁신적 기술력으로 중국 프리미엄 TV 시장을 점령해 가고 있는 ‘무변경병’패널은 LG전자는 물론 스카이워스(Skyworth), 콩카(Konka)등 로컬 업체의 프리미엄 제품에 잇달아 적용되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LCD 패널의 테두리를 없애기 위해 GIP (Gate Drive IC In Panel) 기술을 적용했다. GIP 기술이란 디스플레이에 화면 신호를 전달하는 드라이브 IC를 최대한 패널 뒤쪽과 아래쪽으로 배치시켜 테두리 두께를 최소화한 기술이다. LG디스플레이는 현재 좌, 우, 위 3면에서 가능한 보더리스기술을 향후 4면 전체에 적용 시킬 예정이다.

한편, LG디스플레이의 보더리스 FPR 3D 패널을 적용한 LG전자의 55인치 시네마3D TV(모델명: LM8600)는 ‘혁신제품상’을 수상했다. LG디스플레이의 보더리스 패널이 적용된 TV는 같은 크기의 기존 TV보다 테두리가 얇아 상대적으로 더 큰 사이즈의 화면을 감상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시청 시 뛰어난 화면 몰입감을 선사한다. 또한 슬림한 외관 디자인에도 날렵한 세련미를 더해 디자인에 민감한 소비자들의 만족도도 높다.

LG디스플레이 프로모션담당 이정한 상무는 “세계 최대 중국 시장에서 LG의 디스플레이 기술 우수성이 공식적으로 입증된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최근 중국 정부에서 추진 중인 절전보조금 정책으로 인해 중국 지역의 TV의 판매량이 많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보급형 제품뿐 아니라 FPR 3D 제품과 ‘무변경병’ 같은 프리미엄 제품의 공급도 확대하여 국경절 특수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중국디스플레이협회(중국시상협회, 中國電子視像行業協會): 1988년 설립된 공업신식산업부 산하 가장 권위 있는 TV/Display 관련 협회로서 정부요청에 의해 업계 정책제정 및 기술지원을 하고 있음. 또한 업계 제품/기술에 대한 대정부 추천 및 현안 해결을 지원하는 등 업계와 정부간 교량역할을 하는 중요한 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