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room

LG디스플레이, 일등상생 공유회 개최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한상범, 韓相範)가 국내외 협력회사 대표들을 초청해 협력업체 No.1 경쟁력 확보를 위한 LG디스플레이의 동반성장 방향을 발표하는 자리를 가졌다.

LG디스플레이는 15일, 구미 센츄리 호텔에서 회사 주요 경영진과 국내외 50여 개 협력회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일등상생 공유회’ 행사를 개최하여 ‘LG디스플레이 동반성장 추진방향’을 통해 13년에도 협력업체와 함께 성장해 나가기 위한 주요 전략들을 공유했다. 또한 ‘우수 상생 사례’와 ‘우수 협력사 및 개인 포상’ 수여 행사를 진행하며 한 해의 성과를 함께 나눴다.

LG디스플레이는 그동안 전개해 온 상생 활동에서 한발 더 나아가, 2013년에는 동반성장을 모토로 상생 추진 방향을 정립하고 발표했다. LG디스플레이의 동반성장 추진 방향은 크게 ▶신부품 개발단계부터의 상생 체계 구축, ▶중장기 신사업 발굴을 위한 파트너십 강화, ▶2, 3차 협력사의 공급망 안정화, ▶성과공유제 확대, ▶교육/금융 지원으로 구분된다.

대표적으로, 신부품 개발단계부터의 상생 체계 구축을 위해 LG디스플레이 전문가 인력 자원을 활용, 제품 개발 초기 단계부터 협력회사와 공동으로 프로젝트를 수행함으로써 협력회사의 개발이 효율적으로 추진되는 동시에 관련 기술 및 노하우가 축적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LG디스플레이와 협력업체들은 이러한 공동 프로젝트의 추진을 통해 연구개발 기간이 단축됨은 물론이고, 다양한 아이디어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지난 1년간 적극적인 상생 활동을 통해 탁월한 성과를 창출하고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한 PEG, 희성전자, 글로닉스를 우수 협력사로 선정하여 시상하였으며, 3개 회사의 사례는 우수 협력사 사례로 참가자들에게 공유되었다. 또한, 뉴옵틱스 성기수 부장 등 5명을 개인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LG디스플레이 최고생산책임자(CPO) 정철동 전무는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상생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또한 탁월한 성과를 창출해 준 협력회사들에 감사한 마음”이라며, “2013년에는 상생 활동에서 한발 더 나아가 근본적 경쟁력을 제고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방법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