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room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 “디스플레이로 보다 나은 삶 구현할 것”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이 디스플레이 학술대회에 참석, 기조연설을 통해 “산-학-연이 함께 인간의 감성을 담아낸 꿈의 디스플레이를 만들어나가자”고 강조했다.

한상범 사장은 27일 대구 EXCO에서 개최된 ‘IMID(International Meeting on Information Display) 2013’ 학술대회 개막식에서 학계 및 디스플레이 업계 관계자 등 총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더 나은 삶을 위해 디스플레이가 해야 할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이날 기조연설에서 한상범 사장은 “과학자는 기술중심의 예측과 추론을, 소설가나 만화가는 인간 중심의 상상력을 펼친다.”며, “결국 우리가 꿈꾸는 미래는 기술과 인간의 상상력이 조화를 이룰 때 현실로 다가오는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한 사장은 인간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향후 디스플레이가 만드는 미래는 어떤 모습일지를 소개하며, “이를 현실로 만들기 위해서는 디스플레이의 본질이라 할 수 있는 ‘현실에 가까운 영상(Real Image)’, 언제 어디서나 디스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디자인 혁신이 가능한 디스플레이, 이 두 가지 핵심사항에 인간의 감성을 녹여낼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더불어 한 사장은 디스플레이 발전을 위해 산-학-연의 유기적인 협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함을 강조했다. 한 사장은 “디스플레이 역사를 볼 때 혁신적이고 획기적인 발명 상당수가 대학에서 출발해 연구소와 업계의 협업으로 탄생됐다.”며 “학계 및 연구기관은 지속적으로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업계는 이것을 실현하고 상용화하는 게 진정한 산-학-연의 갈 길”이라고 역설했다.

한 사장은 연설 마무리에서도 “산-학-연이 서로의 장점을 살려 인류의 꿈을 실현하는 디스플레이를 함께 만들어나가자”고 다시 한번 당부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이번 학술대회에서 LCD, OLED와 터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총 13편의 논문을 발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