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

IMID 2014, 디스플레이 대세는 ‘OLED’

LG디스플레이는 10월 14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제14회 국제정보디스플레이 전시회(IMID 2014 Exhibition)’에 참가, 디스플레이 한국을 이끌어 갈 최첨단 제품 22종을 선보였습니다. 이번 전시회의 트렌드를 한 마디로 이야기 하면 역시 ‘OLED’ 디스플레이였는데요. 지금부터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세계 최고의 OLED 기술은 역시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IMID 2014 전시

LG디스플레이는 이번 IMID 2014 전시회에서 화질과 디자인이 우수한 OLED 제품을 전면에 내세우고, 관람객의 이목을 이끌어 냈습니다. 최고의 해상도와 최고의 디바이스가 만난 UHD 해상도의 77·65·55형(인치) 곡면(Curved)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와 함께 G와치R에 적용된 1.3인치 원형 플라스틱 OLED가 바로 그 주인공입니다.

아시겠지만, 무엇보다 OLED는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선명한 색상을 구현하고 흑백의 명암비도 무한대로 만들어 낼 수 있으며, 더욱 또렷하고 풍부한 색감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백라이트가 필요없어 LCD 보다 훨씬 얇고 슬림한 디자인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전시

그외에도 LG디스플레이는 M+ 기술을 적용해 색재현율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투명도를 10%로 개선한 FHD 해상도의 55형 투명 디스플레이와 세계에서 가장 얇은 3.5mm 베젤(테두리 두께)의 대형 3D 비디오월(Video Wall) 등 LCD에서도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였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전시

또한, 105·79·65·55형 TV용 곡면(Curved) LCD(액정표시장치)와 게임 같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활용시 몰입감을 극대화한 21:9 화면비의 34인치 곡면 LCD 등을 통해 곡면 디자인의 LCD 제품도 다양하게 선보였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전시

이밖에도, 궁극의 터치기술로 알려진 인셀터치(In-cell Touch)방식을 한층 진일보시킨 AIT(Advanced In-cell Touch)를 적용해 5형대의 스마트폰부터 7형 태블릿용 디스플레이까지 확대 적용한 제품도 공개했습니다. AIT 기술은 LG디스플레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인셀터치 기술로, 우수한 터치 성능은 물론 고해상도에 따른 터치회로 증가 없이 좌우 베젤 폭을 1mm 이하로 최소화할 수 있어 슬림 디자인이 가능합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전시 - AIT 기술

LG디스플레이의 한상범 사장도 이날 전시 부스를 찾아 관계자들로부터 전시된 제품을 둘러보며, 관람객의 반응을 살피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고의 내로우 베젤(Narrow Bezel) 기술로 베젤 두께를 최소화한 모니터와 노트북용 디스플레이뿐만 아니라 98형 크기의 전자칠판도 선보였습니다. 이처럼 LG디스플레이 전시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은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을 직접 체험하며, 빠르게 진화하고 있는 디스플레이의 미래 모습에 높은 기대감을 표했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관련 글 보기

더 얇은 베젤로 몰입감도 디자인도 UP! LG디스플레이의 Narrow Bezel 기술
터치패널 신기술, AIT 개발자들과의 만남!

 

IMID 2014의 트렌드 = OLED와 UHD 그리고 3D

이번 IMID 2014에서는 크게 OLED, 울트라HD, 3D 기술을 중심으로,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먼저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더 나은 고객의 삶을 위한 혁신’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울트라 OLED TV’ 등 프리미엄 전략 제품을 대거 전시했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LG디스플레이 IMID 2014

LG전자는 울트라 HD 화질을 제공하는 시네마 3D TV 제품을 전시해, 관람객들이 직접 3D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게 했습니다. 또, 울트라HD 화질로 즐기는 3D게임존을 마련, 방문객들이 LG의 진정한 3D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LG디스플레이 IMID 2014

한편, LG전자는 98형 초대형 울트라HD 사이니지, 미러 사이니지 등 B2B(기업간거래) 고객을 위한 상업용 디스플레이도 선보였습니다. 특히 관람객들의 눈길을 끈 98형 울트라HD 사이니지는 가로 세로 각각 약 2.2m, 1.3m의 초대형 크기로 사물 및 사람을 실제 비율로 실감나고 섬세하게 구현할 수 있어 의류, 자동차 매장 등에 안성맞춤이라고 하네요.

 


이번 IMID 2014를 통해 LG디스플레이의 OLED 기술이 세계 최고 수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OLED, 울트라 HD, 3D 분야를 더욱 선도할 LG디스플레이의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

About the author
LG디스플레이
여러분이 꿈꾸는 세상, LG디스플레이가 함께 만들어가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