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room

에티오피아 대통령,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 방문

■ 물라투 테쇼메 에티오피아 대통령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 방문, 첨단 디스플레이 생산현장 시찰

■ 수(水)처리 시스템 등 친환경 산업인프라에 관심 보여

 

에티오피아 대통령, LG디스플레이 방문
물라투 테쇼메(Mulatu Teshome) 에티오피아 대통령이 15일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 한상범) 파주사업장을 방문해 최첨단 디스플레이 생산라인과 수(水)처리 시설 등을 시찰했다. 이번 방문은 물라투 테쇼메 대통령이 ‘제7차 세계 물포럼(12~17일, 대구,경주)’ 참석차 방한중에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산업현장 시찰을 희망했기 때문이다.

 

파주는 대표적 낙후지역이었으나 LG디스플레이 공장이 자리잡으면서 기업과 지역경제가 함께 성장한 경제도시의 성공사례로 꼽히고 있다. 또한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은 폐수처리 및 재활용 시스템을 잘 갖추고 있는 사업장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물라투 테쇼메 에디오피아 대통령이 직접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을 방문, 기업과 지역발전상은 물론 친환경 산업인프라에 대해 지대한 관심을 보였다. 또한 이날 방문에는 남경필 경기도지사도 함께 자리했다. 한편 LG는 글로벌 CSR활동의 일환으로 에티오피아와 깊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2012년부터 에티오피아 수도 인근의 낙후된 마을을 소득창출이 가능한 자립형 농촌 마을로 변모시켜 주는 ‘LG Hope Community(LG희망마을)’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또한 현지 젊은이들의 직업역량 제고를 위해 한국 국제협력단 (KOICA)과 연계한 직업훈련학교 ‘LG Hope College(LG희망학교)’를 설립하고, 한국전 참전용사의 후손을 지원하는 장학사업도 3년째 펼쳐오고 있다.

 

에티오피아 대통령, LG디스플레이 방문2

※사진설명 :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을 방문한 물라투 테쇼메(Mulatu Teshome) 에티오피아 대통령이 R&D센터를 방문, 최신 디스플레이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