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room

LG디스플레이, 직원 가족 초청 행사 실시

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을 방문한 임직원 자녀들이 지점토로 미니 화분을 만들어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
▲ 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을 방문한 임직원 자녀들이 지점토로 미니 화분을 만들어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부회장 한상범, 韓相範 / www.lgdisplay.com)가 5일, 직원들의 가족을 회사로 초청하는 ‘가족 사랑 페스티벌’을 갖고, 직원 가족까지 배려하는 스킨십 경영 행보를 이어갔다.

어린이날을 맞아 LG디스플레이는 어린 자녀를 둔 직원 가족들을 파주, 구미 등 사업장으로 초청해 다채로운 문화 공연과 가족체험 이벤트 등 여느 놀이공원 못지않은 축제의 장을 펼쳤다. 이날 하루 사업장은 일터가 아닌 놀이터로 변신해, 어린 자녀들이 좋아하는 유명 캐릭터들의 뮤지컬을 비롯해 버블쇼, 매직쇼 등 신나는 공연과 직업체험, 쿠킹클래스, RC카 조립, 클레이아트 등 온 가족을 위한 다양한 체험 이벤트가 마련되었다.

또한 에어바운스, 미니바이킹, 행복마을 기차 등 놀이기구를 설치해 자녀들이 맘껏 뛰어놀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교통, 소방, 안전 체험 등 유익한 교육도 함께 진행되어 배움과 놀이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더불어 놀이에 집중하는 가족들의 허기를 달래줄 중식과 간식 등 먹거리도 풍성하게 제공했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올해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16분기 연속 흑자 달성에 성공한 임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작년 대비 참여 인원을 2배 이상 확대, 총 1만여 명의 가족을 초청했다.

행사에 참여한 보안운영팀 박인호 과장의 부인 김민정 씨(40)는 “여느 놀이공원 못지않은 시설과 프로그램 덕분에 남편의 직장에서 아이들과 마음껏 뛰어놀 수 있었다”며 “회사가 직원 가족까지 배려해주고 있다는 생각에 감동하였고, 남편의 회사를 좀 더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부회장은 “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이루어진다는 가화만사성은 LG디스플레이 경영철학의 중심이다. 직원뿐만 아니라 직원 가족 역시 LG디스플레이 구성원으로서 소통하고 배려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2007년부터 매년 5월 가정의 달에 ‘직원 가족 초청행사’를 갖고, 직원들이 열심히 일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뒷바라지해 준 직원 가족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하고 있다. 이렇게 직원들이 가족들과 즐겁게 지냄으로써 직원들의 회사 및 업무에 대한 열정을 높이고 이를 통해 즐거운 직장을 실현한다는 취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