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room

LG디스플레이, 소외 계층 아이들을 위한 ‘IT 발전소 43호점’ 개소

LG디스플레이,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IT발전소 43호점' 개소
▲ LG디스플레이,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IT발전소 43호점’ 개소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부회장 한상범, www.lgdisplay.com)가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IT 교육 지원과 디지털 격차 해소 사업을 10년째 이어가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16일, 전라북도 정읍에 위치한 아동 양육시설인 ‘정읍애육원’에 컴퓨터, TV 등 첨단 멀티미디어 기기를 갖춘 ‘IT 발전소 43호점’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IT발전소 43호점에는 24인치 일체형 PC 16대와 55인치 TV 그리고 프린터 등 주변기기를 고루 갖추고 있으며, 책걸상 및 수납장 등 최적의 학습환경이 제공된다. 정읍애육원 아이들은 그동안 인프라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과제수행이나 시청각 학습이 가능해짐으로써 학습 인프라 및 정보 부족에 대한 갈증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LG디스플레이는 IT 환경이 열악한 아동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소외계층 아동들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고 학습 환경을 제공해 주는 IT 교육 지원을 꾸준히 지속해 왔다. 지난 2008년 경북 김천 임마누엘 영육아원에 IT 발전소 1호점을 개소한 이래 현재까지 국내 43곳, 해외 4곳 등 총 47개 점을 개소한 상황이다. 또한, LG디스플레이는 지원한 시설들 중 기기가 노후화된 곳들은 PC를 교체해주는 등 지속적으로 후원한다. 올 연말까지 광주 ‘무등육아원’, 인천 ‘파인트리홈’ 2개소를 신규로 개소하는 동시에 기존 지원한 5개소를 대상으로 기능보강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 글로벌경영지원실 김기범 실장은 “잠재력 있는 아동 및 청소년들이 IT 발전소를 통해 더 넓은 세상과 공감하고 소통하며, 미래에 대한 꿈을 키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