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퓨처 스포일러] 현실과 가상이 공존하는 환상의 세계, AR/VR 디스플레이

 

“사외필진의 글은 LG디스플레이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글: 경희대 정보디스플레이학과 권장혁 교수

일러스트: 한상엽

원고 및 이미지 출처: LG디스플레이 사보 GOO:D

 

오래전부터 미래의 큰 변화를 예측케 한 AR(Augmented Reality)과 VR(Virtual Reality) 디스플레이는 이제 영화 속 필수 아이템으로 나올 만큼 환상적인 효과를 연출합니다. 그 환상의 세계는 서서히 우리 생활 속으로 다가오고 있는데요. 앞으로 우린 어떤 모습의 디스플레이를 만나게 될까요?

 

AR의 현실 소통과 VR의 몰입감을 MR로 융합하다

2016년 여름, 길을 돌아다니는 어른과 아이들 모두 스마트폰을 앞에 두고 걷는 모습이 자주 보였죠? 바로 ‘포켓몬 고’라는 AR 게임의 열풍 때문이었습니다. ‘포켓몬 고’는 이전까지 활성화되지 않았던 AR/VR 시장에서, 기존의 브랜드를 활용해 상업적인 가치를 인정받은 첫 작품이었습니다. 물론 지금도 AR/VR 기술이 일상생활 속에 침투해 있을 만큼 많이 발전한 것은 아닙니다. 게다가 사람들의 눈은 영화나 컨셉 영상으로 이미 많이 높아져 있기 때문에 만족시키기 쉬운 것도 아니지요. 하지만 위의 사례처럼, AR/VR은 브랜드나 콘텐츠에 힘입어 그 시장 영역을 조금씩 넓히고 있습니다.

 

 

기술의 진보에 따라 사람들의 요구 조건은 꾸준히 상향되어왔습니다. AR/VR 디스플레이 또한 계속해서 발전을 요구받고 있고요. AR 디스플레이는 주로 전투기 및 자동차의 HUD(Head Up Display)에 적용되어 발전되어 왔으며, 현재는 스마트폰이나 안경을 통해 적용되는 형태로 발전했습니다. VR 디스플레이는 비행기의 시뮬레이션과 같은 군사적인 활용을 시작으로 개발돼, 최근 들어 상용화되기 시작했습니다.

앞으로는 VR의 몰입감과 AR의 현실 소통 특징을 융합한 MR(Mixed Reality)이 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실의 배경에 가상의 사물을 합성하거나, 가상현실의 배경에 현실의 이미지를 일부 합성하는 기술도 현재 개발 중입니다. 주변 정보 및 경로 안내 외에도 엔터테인먼트, 교육 분야 등에서 효과적으로 적용될 수 있습니다. 그만큼 확장 가능성은 무궁무진하지요.

머지않은 미래에 AR/VR 디스플레이 기술은 급진적으로 발전할 것이고, 콘텐츠도 함께 개발될 것입니다. 다른 디스플레이보다 우수한 편의성과 접근성 덕분에 우리 생활 곳곳으로 스며들 것은 물론이고 우리 생활의 전반을 바꿔나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뿐만 아니라, 우리가 지금까지 생각해보지 못한 새로운 분야의 디스플레이 시장도 열릴지도 모릅니다. 과연 미래의 AR/VR 디스플레이는 구체적으로 어떤 모습일까요? 그 상상을 지금부터 시작해 봅니다.

 

1. 리얼 3D VR 모니터

이제 게임을 단순히 작은 스크린 속에서만 플레이하는 시대는 지났다. AR/VR을 이용하면 내가 있는 모든 공간이 게임을 하는 장소가 된다. AR/VR의 리얼 3D 디스플레이 기술과 손발의 움직임을 감지할 수 있는 모션인식 기술, 음성인식 기술의 조화로 단순히 스크린 속 게임 캐릭터를 플레이하는 것에서 벗어나, 내가 직접 게임 속의 주인공이 되는 것이 가능해졌다. 영화도 스크린을 통해 볼 필요가 없어졌다. VR의 리얼 3D 기술 덕분에 마치 내가 영화 속에 들어온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2. 화상 회의용 디스플레이

텅 빈 회의실 안, 한 사람이 의자에 앉아서 회의 준비를 시작한다. 회의실에는 아무도 없지만 마치 다른 사람들이 있기라도 한 듯 회의를 한다. 지나가는 사람들은 모두 그의 안경을 본 후 고개를 끄덕이며 지나간다. 그의 안경 속을 들여다보면, 회의실에는 의자마다 사람들이 앉아있다. 혼합 현실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안경이기 때문에 다른 지역에 있는 사람들과도 함께 있는 듯 회의하는 세상이 온 것이다. 영화 <킹스맨 2>에서도 이러한 장면이 나온다. 하지만 이제 현실에서도 이 혼합 현실 디스플레이를 착용하면 같은 모습이 연출된다. 회의가 끝난 후에는 안경을 테이블 중앙에 올려두고 회의실 밖으로 나서면 될 뿐이다.

 

 

3. 쇼핑과 여행의 가상 체험 디스플레이

이제 더 이상 해외여행을 가거나 쇼핑을 하기 위해 값비싼 비용과 시간을 소모할 필요가 없어졌다. 편하게 집 안에서 VR기기를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가상현실 백화점에서 옷이나 액세서리를 직접 착용하거나 오지 탐험, 열대 우림, 우주를 체험할 수 있으니. 가상 백화점에서 쇼핑한 물건들을 버튼 하나만으로 편리하게 구매한 다음 사하라 사막, 루이 암스트롱의 발자국이 찍힌 월면, 에베레스트 정상, 남아메리카의 아마존을 거닐며 도시에서는 느낄 수 없었던 자연의 풍경을 즐기며 하루의 피로를 푸는 시간을 가져본다.

 

 

4. 선글라스 디스플레이

한여름, 뜨거운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는 선글라스는 이제 단순히 자외선 차단이나 패션 아이템의 기능을 넘어 일상생활과 떼어놓을 수 없는 디스플레이의 역할을 한다. 광차단 효과를 조절함으로써 실내에서는 투명으로, 실외에서는 블랙으로 변하는 멀티스크린 모드를 가진 선글라스가 나왔기 때문이다. 투명 스크린 모드에서는 각종 증강 현실 정보를 표시해주며, 블랙 스크린 모드에서는 가상현실 체험이 가능하기 때문에 증강현실과 가상현실 모두를 하나의 디스플레이에서 구현할 수 있다.

 

 

5. 실시간 가상 엔터테인먼트 디스플레이

2038년, 해외에서 열리는 월드컵. 직관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 같지만, 업무가 많고 또 외국으로 비행기 타고 나갈 여력이 마땅치 않다. 하지만 실시간 가상 엔터테인먼트 디스플레이가 있어 든든하다. 이제는 VR 관람용 표를 따로 판매하는 시대이니까. 이 표만 있으면 원하는 구역에 VR로 원격 접속을 할 수 있다. 표 등급에 따라 VR로 접속 가능한 구역이 차별화되어있는데, 직관에서는 느낄 수 없는 또 다른 재미가 있다. 덕분에 유명 팝가수 콘서트나 프랑스 대혁명 기념일의 불꽃 축제 등 전 세계의 축제를 이제 방안에서 실시간 원격 VR 접속을 통해 즐길 수 있다.

 

 

6. 가상 영상 매뉴얼 디스플레이

결혼 1개월 차 초보 주부 영미 씨는 아직 요리가 서툴다. 그런 그녀에게 가상 영상 매뉴얼 안경 디스플레이는 훌륭한 가이드가 되어준다. 처음 도전하는 요리도 이 안경을 쓰면 AR 안내를 받기 때문에 걱정 없다. 재료의 양, 소스의 양을 정확하게 보여주기 때문에 실수도 적어진다. 직업이 의사인 영미 씨는 병원에서도 이 디스플레이를 이용하고 있다. 내시경, MRI를 넘어 내부 장기를 AR 형태로 바로 투과해 보여주는 최첨단 시스템이 구축된 디스플레이다. 그리고 퇴근 후에 연습하는 골프도 이 디스플레이가 훌륭한 스승 역할을 해주고 있어 나날이 골프 실력이 일취월장이다.

 

 

“사외필진의 글은 LG디스플레이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About the author
경희대학교
2004년에 신설된 경희대학교 정보디스플레이학과는 물리학, 화학 등 기초 학문과 전자, 재료, 화학 공학, 경영 등 응용학문을 융합한 혁신적인 교과 과정을 개발하여 교육하고 있습니다.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젊은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정보디스플레이 분야를 교육합니다. http://display.khu.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