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

OLED의 프리미엄 가치를 알린 CITE 2019 속 LG디스플레이

▲ CITE 2019 LG디스플레이 부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하는 ‘중국정보기술엑스포(China Information Technology Expo) 2019’가 4월 9일부터 11일까지 중국의 첨단 IT 도시 선전에서 개최되었습니다. ‘CITE 2019’는 중국 공신부(韓산업자원부)와 선전 지방정부가 공동 주최하는 아시아 최대 정보/전자 전시회로, 매년 1,600여 업체가 참여하고 16만 명의 방문객이 참관합니다. 이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는 최첨단 OLED 제품을 선보이며 단일 국가로는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OLED 대세화 굳히기에 나섰는데요. CITE 2019에서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준 자랑스러운 LG디스플레이의 이야기를 지금 시작합니다.

 

OLED 중국 시대 도래, 중국인들의 마음을 사로잡다!

중국은 신기술에 대한 소비자의 수용도가 높아 OLED TV의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 중 하나인데요. 이에 따라 LG디스플레이는 이번 행사에서 ‘진정한 OLED 중국 시대 도래’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화질뿐만 아니라 디자인, 확장성 측면에서도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OLED 제품 전시로 전시장을 찾은 많은 중국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 LG디스플레이 부스를 방문한 중국 공신부 왕지군 부부장(산업자원부 차관)

전시장 입구부터 화려한 디스플레이 장식이 발길을 이끕니다. 바로 65인치 UHD OLED 디스플레이 4장을 엇갈리게 붙인 후 끝을 둥글게 말아 장미꽃 형태로 구현한 OLED 조형물인 ‘더 로즈(The Rose)’인데요. 올해 초 CES 2019에서 처음 선보이며 큰 인기를 끈 바 있습니다. 88인치 이형 상업용 디스플레이도 함께 전시해 OLED만이 가능한 다양한 디자인 잠재력을 과시하였습니다.

<관련 포스팅>
놀라운 기술력으로 관심 집중! – CES 2019에서 만난 LG디스플레이
CES 2019에서 해외 언론이 주목한 LG디스플레이

 

LGD, 혁신적인 기술로 진정한 OLED의 가치를 입증하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CITE 2019에서 다양한 혁신 기술이 반영된 OLED 제품을 선보이며 OLED의 우수성을 알렸는데요. 가장 먼저 소개해드릴 제품은 디스플레이 패널 자체가 진동판 역할을 하여 별도의 스피커 없이 화면에서 직접 소리가 나는 88인치 8K 크리스탈 사운드(Crystal Sound) OLED 입니다.

▲ LG디스플레이 88인치 8K 크리스탈 사운드 OLED

3.2.2 채널 사운드 지원 및 ‘돌비 애트모스® (Dolby Atmos®)’ 적용으로 화면 내 사물의 움직임이나 위치에 마치 극장에서 영상을 감상하는 듯한 완벽한 몰입감을 선사합니다. 이 제품은 차별화된 가치를 인정받아 이번 CITE 2019에서 최고 제품에 수여하는 ‘중국전자정보박람회 금상’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LG디스플레이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입증했는데요. 이는 지난 3월 14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중국 최대 가전 전시회인 AWE(Appliance & electronics World Expo)에서 중국가전제품협회가 선정한 올해의 최고 혁신상(Best Component Award)을 수상한 데 이은 쾌거입니다.

<관련 포스팅>
‘OLED China시대 개막!’ AWE 2019 속 LG디스플레이

 

이와 함께 전시된 ‘88인치 8K OLED’는 Full HD보다 16배, UHD보다 4배 선명한 초고화질 디스플레이로, 3,300만여 개의 자발광 화소 컨트롤이 진정한 8K를 구현합니다. 개구율 감소로 인한 휘도(밝기) 저하가 적고 별도의 시야각 보상이 필요하지 않아 어느 각도에서 시청하더라도 밝고 선명한 화질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것 또한 장점 입니다.

여기에 현존하는 TV 디스플레이 중 가장 빠른 3.5m/s의 응답속도를 구현해 스포츠나 액션 영화 감상 시 더욱 실감나는 시청이 가능한 ‘65인치 UHD 크리스탈 모션(Crystal Motion) OLED’와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얇고 가벼운 자발광 디스플레이의 강점을 살려 벽과의 완벽한 밀착으로 한 장의 그림 같은 느낌을 주는 77인치 월페이퍼(Wallpaper) OLED 등 다양한 최첨단 제품을 함께 선보이며 OLED만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가치를 보여주었습니다.

▲ LG디스플레이 55인치 투명 OLED 사이니지

그 외에도 LG디스플레이는 새로운 성장동력인 상업용 디스플레이와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터치 커버 글라스(Touch Cover Glass)가 필요 없는 인터치 기술을 적용하여 고성능 터치 경험을 제공하는 ‘86인치 UHD LCD 전자칠판’과 40% 고투과율의 55인치 투명 OLED 디스플레이 2장을 상하로 이어 붙인 ‘투명 쇼윈도 OLED’, 또렷한 화질과 빠른 처리 속도(최대 240Hz)로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옥사이드(Oxide) 기술 기반의 다양한 게이밍 모니터 제품도 전시하였습니다.

이번 전시회의 부대행사로 선전 평판 디스플레이협회 주관으로 개최된 ‘중국 국제 디스플레이 포럼’에 참석한 LG디스플레이 전략프로모션 Division 고규영 상무는 ‘How to create new values in the display industry’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였는데요. 고 상무는 “OLED는 차세대 디스플레이의 방향을 대표하는 기술로 LCD가 실현할 수 없는 응용분야에 OLED가 더 많은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며 “TV에 있어서도 OLED는 TV가 꺼져있는 동안 ‘까만 괴물(black monster)’로 느껴지지 않도록 롤러블 TV처럼 사용하지 않을 때 접어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 시킬 수 있다”고 OLED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가치를 강조했습니다.

또한, 중국 시장의 전망에 대해 중국을 단일 국가로 세계 최대 TV 시장이자 프리미엄 제품인 OLED의 성장 잠재력이 가장 큰 시장이라 소개하며, “LCD는 과거의 기술이고 OLED가 미래 기술로, LG디스플레이는 다양한 프로모션 행사 및 CITE와 같은 전시회 등에 참가하여 OLED의 차별화된 프리미엄 가치를 지속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는데요. “OLED는 중국의 소비 프리미엄화 및 가치 중심의 소비 트렌드를 충족시키는 최고의 프리미엄 기술”이라며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진정한 OLED 중국 시대’를 이루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는 말도 덧붙였습니다.


지금까지 중국의 실리콘밸리 선전에서 열린 CITE 2019 속 자랑스러운 LG디스플레이의 기술력으로 탄생한 OLED 제품들을 살펴 보았는데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시 한 번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준 LG디스플레이가 중국을 넘어 전세계 OLED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라며,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

<관련 포스팅>
LG디스플레이, ‘CITE 2019’참가 중국 OLED 대세화 박차

About the author
LG디스플레이
여러분이 꿈꾸는 세상, LG디스플레이가 함께 만들어가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