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기업블로그 Dsquare

디스플레이의 미래를 밝히다!
SID 2020을 빛낸 LG디스플레이

 

코로나19로 전세계가 ‘집콕모드’에 돌입했습니다. 세계 최대 규모의 디스플레이 행사인 미국의 ‘SID(Society for Information Display,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 역시 이달 3일(현지시간)부터 7일까지 모든 행사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는데요. LG디스플레이는 이번 SID 2020에 참여해 온라인 가상 전시관을 열고, 한층 업그레이드 된 OLED 기술력을 공개했습니다.

 

가상에서도 돋보이는 OLED의 자유자재 폼팩터 혁신

진정한 프리미엄은 온-오프라인을 가리지 않고 진가를 드러내는 법인데요. LG디스플레이는 이번 SID 가상 전시관에서 ‘OLED 폼팩터(Form-Factor) 혁신 존’을 마련하고, 자유자재로 변형이 가능한 OLED의 무한 가능성을 선보였습니다.

▲ 천장이나 창틀에 설치된 본체에서 디스플레이가 내려오는 롤다운(Roll-Down) OLED

특히 롤러블(Rollable) OLED 디스플레이는 실내와 차량 등 다양한 공간에 적용된 모습을 통해 무궁무진한 활용 가능성을 엿볼 수 있었는데요. 65인치 롤다운(Roll-Down) OLED는 천장이나 창틀에 설치된 본체에서 디스플레이가 내려오는 형태로, 기존 롤러블 OLED보다 공간 활용도가 한층 더 높아졌습니다.

▲ 뒷좌석에 앉은 탑승자들이 필요할 때만 노출시켜 사용할 수 있는 롤다운 OLED 디스플레이

차량에 설치되는 12.8인치 롤다운 OLED는 운전석/조수석 뒤에 설치해 뒷좌석의 탑승자들이 필요할 때만 디스플레이를 노출시킬 수 있습니다. 이제 차량용 롤다운 OLED와 함께라면, 장거리 이동도 피로감 없이 즐길 수 있겠죠?

▲ LG디스플레이가 SID 2020에서 공개한 세계 최초의 13.3인치 폴더블(Foldable) 디스플레이

이번 SID 2020에서는 세계 최초의 13.3인치 폴더블(Foldable) 디스플레이도 공개됐는데요. 휴대하기 편한 컴팩트한 디자인으로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타블렛과 랩탑의 역할을 모두 충족시키는 뛰어난 활용도를 갖춰, 시장의 뜨거운 반응이 예상됩니다.

▲ 더욱 몰입감 있는 화면을 경험할 수 있는 벤더블(Bendable) 디스플레이

65인치 벤더블(Bendable) OLED는 화면의 양끝이 자유자재로 구부러졌다가 펴지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구부러진 화면을 통해 한층 더 선명하고 몰입감 있는 영화감상, 게이밍을 즐길 수 있습니다.

▲ 제품 실물과 디스플레이상의 정보를 동시에 볼 수 있는 투명 OLED 디스플레이

의류매장이나 박물관, 아트 갤러리 등 다양한 상업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는 터치 스크린 투명 OLED도 함께 선보였는데요. 고객이 직접 화면을 터치하며 디스플레이 너머에 있는 제품 및 전시물 관련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술 융복합으로 진화를 거듭하는 OLED

기술력에 기술력을 더하면 과연 어떤 제품이 탄생할까요? LG디스플레이는 이번 SID 2020를 통해 시대를 뛰어넘는 OLED 융복합 기술을 선보였는데요. 과연 어떤 디스플레이들이 공개됐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 곡선으로 이뤄진 차량 내부와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는 풀대시보드(Full-Dashboard) 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의 OLED 융복합 기술은 차량용 디스플레이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데요. 이번 SID 2020에서 공개된 풀대시보드(Full-Dashboard) 디스플레이는 하나의 큰 커버 글라스가 2개의 곡면 P-OLED 스크린을 감싸는 구조입니다. 이러한 매끄러운 형태는 곡선으로 이뤄진 자동차와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며 차량 내부에 고급감을 더합니다.

▲ 차량 내부를 입체감 있는 사운드로 채우는 CSO 디스플레이

이번 전시에는 시네마틱 사운드 올레드(CSO, Cinematic Sound OLED)가 차량 내부에 적용된 모습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는데요. 클러스터(Cluster) 디스플레이와 중앙 정보 디스플레이(CID, Center Information Display)에 CSO를 적용했습니다. 디스플레이 자체가 소리를 내는 CSO는 차량 내부를 보다 실감나고 입체감 있는 사운드로 가득 채우는데요. 덕분에 좁은 차 안에서도 영화관에 온 듯 몰입감 있는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 주행정보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동시에 볼 수 있는 윈드 쉴드(Wind-Shield) 투명 디스플레이

투명디스플레이는 차량에 어떻게 구현될 수 있을까요? LG디스플레이는 이번 SID에서 윈드 쉴드(Wind-Shield) 투명 디스플레이를 선보였는데요. 이를 통해 주행정보를 확인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까지 즐길 수 있습니다. 이렇게 실제로 작동되는 모습을 보니, 향후 자율주행시대에 발맞춰 상용화될 날이 더욱 기다려지는데요.

이밖에도 LG디스플레이는 AI(인공지능) 스피커와 통합된 3D 라이트 필드(Light-Field) 디스플레이, 보다 선명한 화질을 구현하는 AR(증강현실)/VR(가상현실) 전용 OLED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공개했습니다. 더 많은 내용은 LG디스플레이 유튜브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LG디스플레이는 이번 SID 2020를 통해 한층 더 진일보한 OLED기술력을 증명했는데요. 특히 OLED가 바꿔놓을 미래의 라이프스타일을 더욱 실감나게 엿볼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도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래 디스플레이 혁신을 주도해나갈 LG디스플레이의 활약을 기대해주세요!

PREVIOUS POST 글로벌 대세가 되다
뉴 노멀 시대를 리딩하는 OLED
NEXT POST 디스플레이가 바꿀 미래 홈 라이프스타일,
OIF에서 현실이 되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