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기업블로그 Dsquare

“원작의 색 그대로”
LG디스플레이, OLED 화질 정확도 인증 획득

■ OLED TV 패널, 글로벌 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화질 정확도(Accurate Picture Quality)’ 인증 획득

■ 영화제작 등에 쓰이는 수천만원대 전문가용 ‘레퍼런스 모니터’ 수준의 ‘색 충실도’로 원작의 색을 왜곡이나 과장없이 정확하게 표현하는 것으로 평가

 

▲ LG디스플레이가 영국의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OLED TV 패널 ‘화질 정확도(Accurate Picture Quality)’ 인증을 획득했다. 사진은 인터텍이 발급한 OLED TV 패널 화질정확도 인증 로고.

 

“원작의 색을 왜곡없이 그대로!”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정호영/www.lgdisplay.com)의 OLED TV 패널이 제작자가 의도한 화질을 정확하게 구현하는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

LG디스플레이는 최근 영국의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OLED TV 패널에 대한 테스트를 거쳐 ‘화질 정확도(Accurate Picture Quality)’ 인증을 획득했다고 0일 밝혔다.

테스트는 화질의 주요 요소인 ▲색 충실도(Delta Zero color Fidelity) ▲블랙 휘도(Black Luminance) ▲시야각(Viewing Angle Colorshift) 등 세가지 항목으로 이뤄졌다.

원작이 의도한 색과 실제 TV에 표현되는 색의 차이를 수치화한 ‘색 충실도’ 측정에서 OLED TV 패널은 0.79~0.94로 기준치인 1을 밑돌았다. 이는 프리미엄급 LCD TV 대비 3배 가량 우수한 것으로, 영화제작 등에서 색보정이나 편집 과정에 쓰이는 수천만원대 전문가용 ‘레퍼런스 모니터’의 성능과 비슷한 수준이다.

OLED TV는 수천만개의 화소 하나하나가 빛을 조절하며 색을 구현할 수 있어, 화성의 오렌지빛 하늘이나 에메랄드빛 바닷속 등 영상 제작자가 의도학 색을 왜곡없이 더 정확하게 표현하는 것으로 평가받았다.

‘색 충실도’ 테스트는 디스플레이가 표현하는 약 10억개의 색 중 729개를 선정해 원작과 TV 화면간의 명도, 채도, 색도 차이를 평가하는데, ▲0에서 1 사이는 전문가도 구분하기 어려운 수준 ▲1에서 3 사이는 전문가는 구분할 수 있는 수준 ▲3 이상은 일반인도 구분할 수 있는 수준을 의미한다.

이 밖에, ‘블랙 휘도’ 테스트에서는 완벽한 블랙 구현으로 원작이 의도한 바를 정확히 표현했으며, ‘시야각’ 테스트 역시 좌우 측면에서도 정면과 동일한 화질을 나타내 종합적인 화질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완벽한 블랙은 다른 색을 더 생생히 표현하고 영화나 게임 등에서 확실한 가치를 드러내며, 넓은 시야각은 초대형 TV에서도 어느 위치든지 동일한 컬러와 화질을 제공하기에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한편, OLED TV 패널은 이번 화질 정확도 인증에 앞서, 다수의 인증 기관으로부터 ‘플리커 프리(Flicker Free)’와 ‘낮은 블루라이트(Low Bluelight)’ 인증 및 검증도 획득하는 등 우수한 화질과 탁월한 시력보호 성능을 입증한 바 있다.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은 “비대면 문화 확산으로 TV를 통해 영화, 공연, 미술 등의 시청이 증가하면서 TV의 정확한 표현력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라며 “이번 인증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OLED TV의 우수성을 알리고 ‘OLED 대세화’를 적극 추진해 나갈 것”라고 말했다.

PREVIOUS POST LG디스플레이, 중국 지하철 윈도우용
투명OLED 세계최초 공급
NEXT POST LG디스플레이, 6년 연속 동반성장 ‘최우수 기업’ 선정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