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기업블로그 Dsquare

LG디스플레이,
11년째 ‘크리스마스의 기적’ 선물

■ 저소득 가정 320명의 아이들이 보내온 가장 받고 싶은 선물에 대한 사연에 응답, 맞춤형 선물 준비해 전달
■ 11년째 이어온 대표 기부 캠페인으로 총 1,705명의 아이들에게 크리스마스의 기적 선물
■ 월드비전과 함께 9명의 청년작가로부터 재능을 기부 받아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는 특별한 엽서도 제작, 기부자 및 수혜 어린이에게 전달

김유미 (가명, 초1, 여)
산타할아버지, 저는 엄마와 둘이 살아요. 엄마는 늘 바쁘시고, 코로나 때문에 집에만 있는데 정말 심심해요. 인형 놀이를 좋아하는 저에게 인형의 집을 선물해주세요.

박상현 (가명, 초3, 남)
산타 할아버지! 추운 바닥이 아니라 포근한 곳에서 잠들면 마음이 아픈 엄마도 기분이 좋아지실 것 같아요. 엄마, 남동생, 저 우리 세 식구가 폭신하게 잘 수 있게 꼭 매트리스를 선물해 주세요.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정호영 / www.lgdisplay.com)가 연말 연시를 앞두고 ‘크리스마스의 기적’을 실시, 320명의 저소득 가정 아이들에게 희망을 전달한다.

‘크리스마스의 기적’은 LG디스플레이가 11년째 이어가고 있는 대표 기부 캠페인으로 서울, 파주, 구미 사업장 인근에 사는 어려운 형편의 아이들로부터 가장 받고 싶은 선물에 대한 사연을 받아 LG디스플레이 임직원이 맞춤형 선물을 준비해 전하는 방식이다. LG디스플레이는 2010년부터 11년동안 총 1,705여명의 어린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한바 있다.

일반적인 기부의 경우 누구에게 무엇이 전달되는지 알 수 없는 막연한 행태 였다면 ‘크리스마스의 기적’은 수혜 아이들의 사연을 읽고 아이들에게 꼭 필요한 선물을 준비해 꿈을 응원할 수 있는 기부 캠페인으로 타 기부 프로그램에 비해 임직원들의 반응도 뜨겁다.

올해 100명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던 ‘크리스마스의 기적’은 시작 48시간만에 조기 마감되어 120명의 사연을 추가로 받아 진행했다. 1, 2차 모금에 694명의 임직원이 기부에 참여했으며 약 2,100만원의 기금이 조성됐다.

LG디스플레이도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에 답하고자 ‘크리스마스의 기적’ 유튜브 영상 이벤트를 진행하고 댓글 100개가 작성되면 100명의 아동을 위한 선물을 준비, 총 320명의 아이들에게 맞춤형 선물을 준비해 전달할 방침이다.

또한 LG디스플레이는 코로나 19로 인해 무기력해졌을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월드비전과 함께 옥인 아트토이 작가, 남궁호 일러스트레이터, 조자까 웹툰작가 등 9명의 청년작가로부터 재능을 기부 받아 특별한 엽서도 제작했다.
비보이를 꿈꾸는 아이의 꿈을 춤추는 루돌프 그림으로 표현하는 등 아이들의 꿈과 크리스마스 소재를 접목시킨 엽서 세트는 기부자 및 수혜 어린이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하기 위해 자두, 표고버섯 등 지역농가의 특산품을 구매하는 가치소비 캠페인을 비롯 김장나눔 등 다양한 형태의 나눔 활동을 꾸준히 펼쳐 나가고 있다.

# # #

PREVIOUS POST LG디스플레이 CSO,
‘소리 내는 디스플레이’ 국가표준(KS) 등재
NEXT POST LG디스플레이 ‘88인치 8K OLED’
대한민국 기술대상 ‘국무총리상’ 수상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