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LG TV 신제품 발표회] OLED TV와 슈퍼 UHD TV에 주목하다!

IMG_2946-1024x683
지난 24일, 서초 R&D캠퍼스에서 ‘2015 LG TV 신제품 발표회’가 열렸습니다. 이날 발표회에서는 프리미엄급 TV 시장을 주도하는 OLED TV의 다양한 모델과 화질, 디자인, 웹os, 음질을 강화한 슈퍼 울트라 HD TV 라인이 공개되면서 많은 박수를 받았습니다. 꼭 하나쯤 소유하고 싶은 LG TV! 2015년 LG TV 신제품 구경과 함께 LG디스플레이 패널의 두 강자, OLED와 LCD의 생생한 화질을 확인해 볼까요?

 


 

독보적 화질의 확인, OLED TV

 

IMG_2966-1024x683

 

LG TV의 신제품 중에서도 탁월하게 선명한 화면을 보여주는 OLED TV가 단연 시선을 끕니다. OLED TV가 가진 장점은 왜곡 없는 시야각(Angle), 완벽하게 구현되는 블랙(Black), 자연색에 가장 가까운 컬러(Color), 얇고 세련된 디자인(Design)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OLED TV는 소비자가 TV를 고를 때, 필수 요소인 이 네 가지 요소에서 ‘퍼펙트(PERFECT) ‘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OLED 패널은 자체발광하는 3,300만 서브 픽셀로 살려낸 풍부한 색채감으로 자연색 그대로의 화질을 구현합니다. 여기에 RGB 방식에 W(화이트) 색상을 추가한 WRGB 기술로 더욱 선명하고, 뛰어난 색상 표현력을 자랑하지요. 무엇보다 OLED는 화소 하나하나를 켜거나 끌 수 있기 때문에 완벽한 블랙을 표현할 수 있습니다. 또 그로 인해 자연색에 가까운 컬러를 재현해낼 수 있고 세밀한 영상표현과 디테일한 명암 대비가 가능합니다. 어느 각도에서도 왜곡됨 없이 완벽한 시야각을 만날 수 있는 것도 OLED만의 탁월성이라 할 수 있겠지요.

☞ 독보적 화질의 OLED TV 사양 보러가기

 

스마트폰보다 얇은 두께, OLED TV

 

IMG_2985-1024x683

 

스스로 빛을 내는 OLED는 백라이트를 필요로 하지 않기 때문에 TV두께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었습니다. 5mm대 두께의 얇은 TV가 탄생되면서 OLED는 화질뿐 아니라 디자인에서도 퍼펙트한 패널임을 증명했는데요. ‘디스플레이에는 백라이트가 있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깬 자체발광 패널이기에 가능한 이 두께의 차이! 여기, 스마트폰의 측면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OLED TV의 옆면이 보이시나요? 또한 OLED TV는 하단에 로고조차 넣지 않은 얇은 테두리로 ‘화면 크기 그대로’ 시청이 가능합니다. 이제 벽에 거는 벽걸이 TV가 아닌 벽에 붙이는 ‘포스터 TV, 종잇장처럼 얇은 페이퍼 슬림 TV가 각 가정의 시청 공간을 더욱 넓게 만들어줄 것 같네요.

 

고화질에 어울리는 하만카돈 사운드

 

무제-1-복사

 

이렇게 뛰어난 고화질 사양에 맞춰 업그레이드된 사운드 시스템도 지나칠 수 없겠죠? ‘슈퍼 울트라 HD TV’는 고음을 처리해 주는 트위터 스피커를 장착하고, 세계적인 오디오 전문회사인 하만카돈과 제휴해 풍성하고 깊은 음질을 선사합니다.  스피커를 따로 떼어 벽면에 부착할 수도 있는 TV EF9800 모델은 2015년 신제품을 선보이는 CES에서 엣가젯 ’최고 제품상‘(the best of CES category Best TV Product)’ 을 수상하면서 제품력을 인정받았습니다.

 

명품 TV의 대중화 선언, 슈퍼 울트라 HD TV

 IMG_2977-1024x683

 

이번 LG TV 신제품 발표회에서 OLED TV와 함께 주목해야 할 것이 ‘슈퍼 울트라 HD TV’ 라인입니다. 화려한 기술력으로 재무장한 슈퍼 울트라 HD TV 라인은 ‘OLED TV가 이끄는 프리미엄급 TV 라인’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업그레이드 된 스펙을 자랑했습니다.

 

기존 LCD 기반의 울트라 HD TV보다 색재현율을 높였고 새로운 화질 엔진을 장착해 명암비도 크게 향상시켰는데요. 그 비결은 ‘U클리어+ 엔진’으로 컨텐츠의 특성에 맞춰 밝기, 색감, 해상도를 최적화시켜 보여줄 뿐 아니라 HD나 풀HD 해상도의 컨텐츠도 6단계에 걸쳐 자연스럽고 선명한 울트라HD급 화질로 높여주는 역할을 합니다.

 

여기에 새롭게 탑재된 ‘UDR(Ultra Dynamic Range)’ 기술은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을 분석해 어두운 곳은 더욱 어둡게, 밝은 곳은 더욱 밝게 표현해 선명하고 또렷한 화질을 제공합니다. 또한 IPS(In-Plane Switching) 기술을 적용해 어느 각도에서도 변함없는 화질을 보여주며, 아트슬림 디자인으로 타사의 40.0mm 두께 대비 1/5 수준만큼 얇은 8.5mm 두께 제품을 완성시켰습니다. 정말 무엇 하나 아쉬울 것이 없는 구성이네요.

☞ IPS와 UHD 찰떡궁합의 진실

 

OLED가 독보적인 화질로 프리미엄 TV 라인을 이끌고 있다면, 슈퍼 울트라 HD는 기술 업그레이드로 프리미엄 TV의 대중화를 열어가고 있습니다. 2015년 TV 시장을 이끌어갈 LG TV의 두 프리미엄 라인! 어느 것을 골라야 좋을 지 소비자를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합니다.

 

압도적인 크기에서도 선명한 화질, 울트라 HD TV

 

IMG_3013

 

한편, LG가 선보인 울트라 HD TV는 압도적인 크기로 많은 이들의 발길을 멈추게 만들었습니다. 105인치형과 98인치형 21:9 와이드 스크린은 세계 최초, 세계 최대 곡면으로 완성되었는데요. LG 울트라 HD TV(105UC9)는 2.66m의 초대형 TV임에도 불구하고, IPS 패널을 사용해 Full HD보다 5배 더 선명합니다. 대형 TV는 멀리서 시청하기 때문에 화질이 떨어진다는 고정관념을 바꾸게 한 울트라 HD TV. 이런 TV가 집에 있다면, 따로 극장에 갈 필요가 없을 것 같은데요.

 ☞ 105인치 곡면 UHD TV 패널의 탄생, 스토리를 듣다!

 

웹OS 2.0으로 업그레이드 된 스마트 TV

 

IMG_2995-1024x683

 

마지막으로 웹OS 2.0으로 업그레이드 되면서 많은 부분 개선이 이루어진 스마트TV를 살펴볼까요?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조작 단계를 최소화하여 좀더 쉽게 사용할 수 있게 됐고, 그로 인해 구동 속도가 빨라졌다는 점입니다. 거추장스럽게 놓여있던 셋톱박스가 TV 속에 들어가면서 바로 실행이 가능하다는 것도 큰 장점이지요.

 


 

지금까지 2015년 LG TV 신제품을 두루 살펴보았습니다. LG의 여러 모델 중 어떤 TV가 여러분의 마음을 사로잡았나요? 시선을 뗄 수 없는 독보적 화질의 OLED TV라인인가요? 아니면 프리미엄급 화질은 기본, 갈수록 좋아지는 슈퍼울트라HD TV 라인인가요? 어느 쪽이 되었든 감동으로 다가오는 화질과 기능으로 남녀노소 모두를 만족시키는 TV를 만들겠다는 LG전자, 그리고 LG디스플레이의 노력은 계속 될 것입니다.

About the author
LG디스플레이
여러분이 꿈꾸는 세상, LG디스플레이가 함께 만들어가겠습니다.